티스토리 뷰


2018년 개봉영화 중 개인적인 베스트 10을 꼽아봤습니다. 올해 영화를 고르면서 느낀 점은 여성영화가 많다는 것입니다. 10편 중 5편이 여성영화이고, 2편은 퀴어영화입니다. 그만큼 올해 스크린에서도 젠더 이슈가 강했다는 것을 보여주는 듯합니다.



10. 아이, 토냐


매력적이고 개성 강한 캐릭터.



9. 델마


서서히 빠져들어간다.




8. 더 포스트


한 여성의 성장담. 꼼꼼한 기록.



7. 더 스퀘어


인간 본성에 대한 예술의 질문.



6. 판타스틱 우먼


미스터리 구조를 차용한 섬세한 심리 묘사.



5. 코코


모자란 것 없는 진수성찬.



4. 스파이더맨: 뉴 유니버스


클리셰를 갖고 노는 신선함.



3. 로마


바다 속으로 들어가는 트래킹 쇼트의 감동.



2. 팬텀 스레드


마지막 30분 황홀한 체험.




1. 콜 미 바이 유어 네임


미세한 떨림까지 느껴진다.



그외 기억할 만한 작품들:


공작

너는 여기에 없었다

다키스트 아워

독전

리틀 포레스트

마녀

바르다가 사랑한 얼굴들

살아남은 아이

쓰리 빌보드

어느 가족

킬링 디어

PMC: 더 벙커



Youchang
저널리스트. [스쳐가는 모든것들 사이에서 버텨가는] [세상에 없던 생각] 저자
댓글
댓글쓰기 폼